가을


0

금세 지나가 버리는 가을.
투웨이로 가을을 담다.

사진은 유갱의 야시카 ^-^

Comment 2